[더파워뉴스] 카카오뱅크, 청소년 위한 '미니' 가입자 50만명 돌파

종합 2020-11-25 14:16 이고운 기자
center
카카오뱅크, 청소년 위한 '미니' 가입자 50만명 돌파(사진=카카오뱅크)/더파워 이고운 기자
[더파워 이고운 기자]
카카오뱅크가 지난 달 선보인 청소년을 위한 금융 서비스 'mini(미니)'의 가입자 수가 50만명을 넘어섰다.

카카오뱅크(대표이사 윤호영, Daniel)는 10대 청소년들을 위해 선보인 금융서비스 '카카오뱅크 mini(이하 mini)'가 출시 한 달 만에 가입 고객 50만명을 넘어섰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대한민국 만 14세~만 18세의 청소년 5명 중 1명은 'mini'를 이용하고 있는 셈이다.(2020년 10월 기준, 만 14-18세 인구 : 236만명_연령별 인구현황)

지난달 19일 출시한 'mini'는 만 14세부터 만 18세 이하 청소년만 개설할 수 있는 선불전자지급수단으로, 은행 계좌 개설이나 연결 없이 입금과 이체를 이용할 수 있고 mini카드를 통해 온‧오프라인 결제수단도 제공한다.

mini는 출시 54시간만인 지난달 22일 가입 고객 10만명을 돌파한데 이어, 출시 한 달 만에 50만명이 가입했다.

특히 지난 한 달간 mini카드 고객들의 이용현황을 분석한 결과 결제 건수가 가장 많은 곳은 단연 편의점으로 전체 건수의 24.8%를 차지했다. 그 다음은 음료 전문점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처럼 10대들의 생활 속 결제 수단으로 빠르게 자리매김 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mini는 체크카드처럼 전국 ATM에서 수수료 없이 입출금이 가능해 편리하게 쓸 수 있는데다 △금액 한도 50만원 △1일 이용한도 30만원 △1개월 이용한도 200만원으로 사용 금액이 정해져 있어 청소년들의 씀씀이를 조절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실질적인 금융기관 첫 거래를 시작하게 되는 10대 청소년들에게 경제 감각을 키워줄 수 있고, 클린 가맹점에서만 이용 가능하며, 소득공제도 신청할 수 있어 부모와 자녀들 세대 모두를 만족시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카카오뱅크가 mini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84%의 응답자가 "매우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계좌개설이 필요 없는 가입절차 △신청경로나 상담의 편의성 △니니즈 캐릭터를 활용한 디자인 등을 만족 요소로 꼽았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편의성과 디자인 등을 인정 받아 입소문이 나면서 빠르게 mini 고객이 증가하고 있다"라며 "청소년들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금융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 혜택을 강화해 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고운 기자 lgw9277@gmail.com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