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주사 LG, 구광모 회장 단독 대표 체제로 전환

공동 대표 였던 권영수 부회장 사임에 따른 조치...이달 중 후임 인사 결정 예정

기업 2021-11-10 17:23 최병수 기자
center
10일 LG그룹 지주사 LG가 권영수 부회장 사임으로 구광모 회장(가운데) 단독 대표 체제로 전환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더파워=최병수 기자]
LG그룹 지주사인 ㈜LG가 권영수 공동 대표이사 사임으로 구광모 회장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된다.

10일 ㈜LG는 대표이사 변경 공시를 통해 권영수 대표이사(부회장) 사임으로 구광모 회장이 단독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됐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일 권영수 부회장은 LG에너지솔루션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이에 따라 권영수 부회장은 ㈜LG 공동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나고 구광모 회장이 단독 대표이사로 올라서게 됐다.

권영수 부회장은 LG전자, LG디스플레이, LG유플러스 등 주요 계열사에서 기타비상무이사이자 이사회 의장으로도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이날 지주사 대표이사 자리에서 물러난 권 부회장은 빠른 시일 내 LG전자 등 주요 계열사 이사직에서도 사임할 것으로 알려졌다.

권 부회장의 사임으로 공석이 된 LG 최고운영책임자(COO) 후임으로는 신학철 LG화학 대표이사(부회장), 차석용 LG생활건강 부회장, 권봉석 LG전자 대표이사 사장, 권순황 LG전자 BS사업본부장(사장), 홍범식 LG 경영전략팀장 등이 물망에 오른 상태다.

LG그룹은 이달 중 연말 정기 인사 발표 때 권영수 부회장 후임 인사를 결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

news@thepowernews.co.kr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