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수소연료전지담당 신설...수장에 박정국 사장 임명

기존 수소연료전지사업부 개발 및 조직으로 각각 분리

기업 2021-11-19 10:16 최병수 기자
center
19일 현대차그룹은 수소연료전지 개발 역량 강화 및 자원 집중·효율화를 위해 박정국 사장을 수소연료전지담당에 임명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더파워=최병수 기자]
현대차그룹이 수소연료전지 개발 역량 강화 및 자원 집중·효율화를 위해 관련 부서 수장으로 사장급 임원을 선임하는 등 대대적인 조직 확대·개편에 나섰다.

19일 현대차그룹은 연구개발본부 부본부장인 박정국 사장을 이번에 신설되는 수소연료전지담당에 임명했다고 밝혔다.

박정국 사장은 수소연료전지 개발 최고 사령탑으로서 연료전지 개발 및 사업을 이끌게 된다. 이와 동시에 현대차그룹은 기존 연료전지사업부는 개발 및 사업 조직으로 분리했다.

김세훈 사장이 이끄는 수소연료전지개발센터는 수소연료전지 기술개발, 개발체계 고도화, 원가절감 및 성능 확보에 주력할 계획이다.

수소연료전지사업부는 임태원 전무가 맡아 사업전략·운영, 혁신적 생산 기술 개발, 품질 확보 체계를 강화할 방침이다.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임 전무는 한국 공학한림원 정회원으로 선정되는 등 재료·연료전지 분야의 기술 전문가로 평가받는 인물이다.

임 전무는 투싼 연료전지 차량 개발 성공을 견인한데 이어 에너지 저장장치(ESS) 등 현대차그룹의 수소·에너지 사업을 발전시키는데 주력하고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이번 조직 체계 확대 개편 조치는 연구 성과를 중간 점검하는 과정에서 발견한 기술적 문제 등 과제들을 빠르게 극복하고 연구 개발 일정과 방향성을 재정립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조직 개편이 마무리되는데로 연료전지 개발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설계 강화 및 신공법 적용 등을 적극 추진하고 수소사회 구현을 위해 경쟁력 있는 사업화 전략 구상도 새로이 가다듬을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news@thepowernews.co.kr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