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아이지, 한국 아이돌 최초 요르단서 K팝 공연

연예 2022-08-12 16:45 박재덕 기자 /
center
사진=GH엔터테인먼트
[더파워=박재덕 기자]
그룹 비아이지가 요르단 팬들을 만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비아이지(B.I.G)는 지난 6일(현지시간) 요르단의 수도 암만에 있는 문화 궁전(Cultural Palace)에서 열린 K-pop 콘서트에 단독 출연, 한국어와 아랍어로 약 1시간 동안 무대를 선보여 2천여 관객을 매료시켰다.

한국 아이돌 최초로 요르단에서 단독 공연을 펼친 비아이지는 'FLASHBACK', 'Illusion (Arabic Ver.)', '1,2,3'을 비롯해 Abu의 '3 Daqat', The 5의 'La Bezzaf', khaled의 C'est la vie 등 커버 무대까지 다양한 곡으로 관객들과 소통했다.

이날 공연은 주요르단한국대사관(대사 이재완)에서 한국-요르단 수교 60주년을 맞아 개최한 행사의 일환으로, 요르단에 K팝 아이돌이 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행사에는 요르단 아이만 알 무플레 사회발전부 장관, 아흐마드 하난데 디지털경제부 장관 등 주요 인사도 참석했다.

이에 앞서 비아이지는 5일(현지시간) 개최된 제라쉬 페스티벌의 메인 무대를 장식하며 3천 명 이상의 관객들을 만났다. 요르단 문화원이 주최한 제라쉬 페스티벌은 요르단 북부에 있는 고대 도시 제라쉬에서 열리는 요르단 최대의 문화 축제다.

아랍 지역에서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비아이지는 지난달 튀니지 카르타고 국제 페스티벌에 참석해 5000석 규모의 로만 극장에서 K-pop 공연을 펼치기도 했다. 이날 공연은 만석을 기록했으며 약 2천 명의 현지 팬들은 아쉬운 발걸음을 돌려야 했다.

한편, 비아이지는 오는 10월 중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카타르, 요르단 등 아랍 투어를 통해 글로벌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박재덕 기자 / avalo40@gmail.com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