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유엔글로벌컴팩트' 가입... ESG 경영 박차

산업일반 2022-08-19 13:16 이경호 기자
center
유연철 한국UNGC사무총장(왼쪽)이 박성훈 한샘 경영지원본부장에게 UNGC 가입증서를 전달하고 있다./사진=한샘 제공
[더파워 이경호 기자]
한샘은 유엔글로벌컴팩트(UNGC)에 가입했다고 19일 밝혔다.

UNGC는 지속가능발전목표 등을 달성하기 위해 UN에서 지난 2000년 발족한 세계 최대의 기업 자율 규범이다. 현재 전세계 160여개국, 1만9000여개의 기관·기업이 참여하고 있다. 한샘은 국내 홈 인테리어 업계 최초로 UNGC에 가입했다.

한샘은 이번 UNGC 가입을 계기로 인권, 노동, 환경, 반부패 등 4대 분야의 10대 원칙을 경영 전략에 포함시키는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한샘은 사회 분야에서 ▲인적자원 개발 ▲좋은 일터 조성 ▲고용평등 ▲안전보건 강화 ▲동반성장에 집중한다. 임직원 교육훈련과 복지를 강화하고 하반기 내 안전보건 경영시스템(ISO45001) 인증을 받는 등 안전관리 수준을 높일 방침이다.

또 '준법윤리지수 평가' 자체 시행 등 협력사와의 동반성장 시스템을 체계화한다. 지배구조 분야에서는 이사회 활동 평가체계를 구축해 경영 투명성을 강화한다.

환경 분야에서는 2025년까지 환경경영 시스템을 완성할 계획이다. 한샘은 지난해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 규제 대상이 아님에도 온실가스 배출 관리 수준을 협력사 등으로부터의 간접 배출까지 관리하는 '스코프(Scope)'3으로 확대한 바 있다.

올해부터는 세계적 기후변화 평가 비영리 기관 '탄소정보 공개 프로젝트(CDP)'에도 가입해 자발적 온실가스 배출 관리 평가를 받고 있다.

유연철 UNGC 한국협회 사무총장은 "주거환경 개선을 통해 인류 발전에 공헌하고자 하는 한샘의 UNGC 참여는 홈 인테리어 업계 최초 가입으로 더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UN의 지속가능발전목표 달성과 국제 사회가 제시하는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생태계 구축에 더욱 힘써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성훈 한샘 경영지원본부장은 "수익성만 내는 기업이 아닌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존경받는 기업'이 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이경호 더파워 기자 news@thepowernews.co.kr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