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길 팬미팅’ 미미로즈, '3년간 미뤄진 데뷔의 꿈, 이것 하나로 버텼다'

연예 2022-11-24 10:57 이지숙 기자
center
[더파워=이지숙 기자]
3년 만에 피어난 4세대 대세 걸그룹 미미로즈가 오늘(24일) 공개되는 ‘퇴근길 팬미팅’을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인다.

미미로즈 2부에서는 최연재, 윤지아, 서윤주가 출연해 1부의 재미를 이어간다. 이들은 약 3년간 미뤄진 데뷔의 꿈을 버틸 수 있게 해준 원동력부터 어디서도 공개한 적 없는 애교 3종 세트까지 보여주며 팬들의 마음을 저격할 예정이다.

미미로즈는 데뷔일이 약 3년간 미뤄졌던 당시 포기하지 않고 꿈을 좇을 수 있게 만든 원동력을 밝혀 눈길을 끈다. 윤지아가 “힘들었지만, 가수를 향한 열정 하나로 버틸 수 있었다”라고 속내를 털어놓자 서윤주는 “언니들이 있어 힘을 낼 수 있었다”고 덧붙여 돈독한 팀 케미를 과시한다.

또한, 윤지아는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보여준 걸크러쉬 이미지와 달리 즉석 애교 3종 세트를 보여주며 반전 매력을 발산한다. 윤지아는 “데뷔 이후 처음으로 애교를 보여주는 것”이라며 앙증맞은 표정에 ‘춤잘러’다운 손동작을 더한 애교를 선보여 팬심을 흔들어 놓았다는 후문이다.

미미로즈는 “다양한 컨셉에 도전해보고 싶다”라고 입을 모으며 이미지 변신을 향한 강력한 의지를 드러낸다. 노래와 춤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는 완성형 걸그룹 미미로즈의 팔색조 매력은 오늘 오후 6시 ‘퇴근길 팬미팅’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퇴근길 팬미팅은’ 스타의 숨은 매력을 발굴하는 ‘팬투’ 오리지널 콘텐츠로 매주 목요일 공식 앱에서 공개된다.

이지숙 기자 news@thepowernews.co.kr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