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오색만찬 수비드공법 ‘오봉찜닭’으로 가정간편식 시장 출사표

center
[더파워 진병두 기자] 국내 대표 외식프랜차이즈 ㈜오색만찬(대표이사 남재우)이 국내 최초 수비드 공법으로 만들어지는 찜닭 브랜드인 ‘오봉찜닭’을 새롭게 론칭, 라페스타 직영점을 운영한다.

오색만찬은 ‘오봉도시락’과 ‘서가원김밥’, ‘소이득’, ‘밀크밥버거’ 등을 운영하고 있는 외식 전문기업이다. 가맹점 상생경영을 통해 갑질 없는 가맹본부로 알려져 있으며, 2015 경기도 지방세 성실납세자 선정 및 경기도지사 표창과 2018년까지 3년 연속 고양시 지방세 성실납세자로 선정됐다.

3년간 철저한 준비기간을 통하여 새롭게 론칭한 ‘오봉찜닭’은 신선하고 건강하게 자란 국내산 계육만을 엄선해 탑쉐프가 수비드공법으로 조리한 메뉴들을 선보인다. ‘수비드 찜닭’과 ‘수비드 조림닭’, 풍성하게 치즈를 얹은 ‘이태리 피자찜닭’, 매콤하게 졸여낸 ‘닭볶음탕’, 저렴하고 고소한 맛을 살린 ‘옛날통닭’ 등으로 다양하다.

수비드 찜닭은 저온으로 오랜 시간 조리해 단백질 변형을 막아 신선한 영양소와 식감, 맛을 그대로 유지하는 진공 요리법이 적용됐다. 특히 기름기를 쏙 빼 담백하면서도, 육즙을 보존할 수 있어 부드럽고 쫄깃한 식감을 만들어 낸다.

center

또한 오색만찬은 이번에 새롭게 개발한 오봉찜닭 브랜드와 메뉴에 대한 소비자 선호도를 분석, 가정간편식(HMR) 시장 진출을 위한 준비도 진행하고 있다. HMR이라 불리는 간편식 시장은 매년 20% 이상 성장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배달보다도 HMR 식품을 선택하는 이들이 더 늘고 있는 추세다.

업체 관계자는 “오봉찜닭은 탑쉐프의 수비드공법 조리법으로 찜닭이 더 맛있어질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대중적인 맛을 살리면서 닭의 식감은 더 풍성하게 살렸다”라며, “특히 최근 1인 가구 소비자와 배달서비스를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어 이들을 위한 가정간편식(HMR) 시장 공략을 위해 준비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진병두 기자 news@thepowernews.co.kr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파워 헤게모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