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주식회사 희망드림(hopedream), 책임기간보상제도 마련

center
[더파워 김찬영 기자] 리딩금융 도약에 속도를 내는 기업들의 경쟁이 본격화되었지만, 혼란에 빠진 세계 경제 속에서 우리가 나아가야 할 방향, 길에 대해 더욱더 깊은 전략을 짜는 것이 중요해진 상황이다. 특히 올 하반기 리딩금융 성적을 좌지우지할 변수가 ‘운용 방식’이 될 것이라는 전망도 더해져 업계들은 문제의식 개선에 열을 올리는 분위기다.

그중 주식회사 희망드림(hopedream)은 책임기간보상제도를 마련해 고객의 신뢰를 쌓고, 앞으로도 고객중심 관점으로 맞춤 콘텐츠를 제공하며 쉽고 간편한 주식 콘텐츠를 제공하겠다고 밝히며 눈길을 끌고 있다.

재테크에 일가견 있는 전문가들로 구성된 주식회사 희망드림(hopedream)은 다양한 리딩금융을 제시하기 위해, 다년간의 데이터와 노하우를 바탕으로 고객 맞춤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관계자는 “실력 있는 전문가들과 함께 진행하며, 고객 모두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선제 대응을 하고 있다”라며, “더불어 정직한 주식리딩업체 희망드림은 직접 콘텐츠에 참여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소비자들의 입장에서 안심할 수 있도록 특약사항 ‘책임기간보상제’를 운영 중이다”라고 강조했다.

책임기간보상제란 서비스 기간 내 목표 미달성 시, 목표를 달성할 때까지 수석관리 집중 서포트를 이어나가는 방식이다. 입문자는 수월하게 거래에 참여할 수 있고, 일반인들도 주식에 대한 정보를 명쾌하게 풀어내고 스스로 매매해 수익을 실현함으로써 재테크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며 고객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주식회사 희망드림(hopedream)은 “소수만 이겼던 주식시장에서 주식에 대한 개념부터 목적, 결과까지 모두 기대 이상 부응하고 있으며 주식에 대한 재인식을 심어주는 콘텐츠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김찬영 기자 news@thepowernews.co.kr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파워 헤게모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