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염태영 후보, 4차산업종사자 지지 받아...60여명 지지선언 진행

center
[더파워 김찬영 기자]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 개발 분야 등 4차산업 종사자 60여명이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선거에 출마한 염태영 후보 지지선언을 진행했다.

이들은 30일 11시 케이엘큐브 강남 사옥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적극 지지를 결의했다.

이날 기자회션에서 이들은 “염태영 최고위원 후보만이 침체되어 있는 4차산업 분야를 발전시키고 균형적인 활성화 정책을 펼칠 수 있다”라고 밝혔다.

염태영 최고위원 후보 지지선언 결의장에는 하윤호 케이엘큐브 대표, 강충식 티플러스 아이씨티 네트워크 본부장, 한성섭 시스템엔지니어 등 60명이 참여했다.

하윤호 대표는 “4차산업 혁명이 중소기업에게는 위기이자 기회로 작용하고 있다며 실질적 대응을 위해 정부의 정책지원이 절실하다”고 밝혔다.

이어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가 그 역할을 다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염태영 최고위원 후보는 현 3선 수원시장으로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 대표회장, 전국자치분권민주지도자회의 회장을 맡고 있다. 노무현 대통령시절 청와대 비서관을 역임한바 있고, 현재 문재인 대통령 직속 일자리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찬영 기자 news@thepowernews.co.kr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파워 헤게모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