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자동차 7월 판매량 코로나 직격탄

쌍용차 7월 판매 30% 급감, 현대차도 해외서 ‘울상’

[더파워 장순관 기자]
자동차 시장에서도 코로나19 여파는 컸다. 3일 발표한 국내 자동차 제조회사들의 7월 판매량이 이를 증명했다.

기아차는 7월 국내 4만7050대, 해외 17만2851대 판매에 그쳐 전년 동기 대비 3.0% 감소했다.

같은 기간 쌍용차는 내수 6702대, 수출 787대를 포함 총 7489대를 판매했는데, 이는 전년 동기대비 무려 30.6% 감소한 수치다

이에 반해 현대차는 선전했다. 같은 기간 국내 판매량이 7만7381대를 기록했는데 이는 전년 동기 대비 28.4% 증가한 것이다.

그러나 해외판매는 23만5716대에 그쳐 20.8% 감소했다.

center
쌍용자동차 G4 Rexton White Edition


장순관 기자 news@thepowernews.co.kr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파워 헤게모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