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달샤벳 세리, 리얼 댓글 읽기 진행하다가 눈물 보인 사연

center
[더파워 안재후 기자]


걸그룹 달샤벳 출신 유튜버 세리는 유튜브 채널에‘악플에 무뎌진 세리?!

100% 리얼 댓글읽기... 참을 수가 없었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해당 영상에서 세리는 달샤벳과 자신에 대한 댓글을 읽고, 댓글에대한 자신의 의견을 말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center


첫 댓글부터 아육대 사건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자세리는 당황하며, 자신이 일부러 이것부터 읽은 것이 아니라 이 댓글이 첫 번째 댓글이라며 해명했다.

‘노래가 너무 좋은데 뜨지 못해 안타까운 걸그룹’이라는 댓글에는개개인의 이름까지는 모르더라도 ‘달샤벳’이라는 그룹은 대중들에게인식이 됐고, 그렇기 때문에 지금도 이렇게 활동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됐다며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또 ‘소녀시대 제시카 느낌’이라는댓글을 읽던 세리는 데뷔 초 제2의 소녀시대로 기사가 나면서 많은 악플에 시달렸던 이야기를 풀어놓았고, 그 시간을 지나며 악플에 단련됐다고도 말했다.

center


댓글을 읽던 세리는 갑자기 눈물을 보였다. 한참을 댓글을 보던 세리는 ‘우리 그룹에 대한 대중분들의 생각이담긴 것을 읽으니까 뭔가 미안하고 그래도 이제는 많은 분들이 되게 좋게 봐주시는구나를 느껴서 감사하다’라며눈물의 의미를 밝혔다.

영상을 접한 구독자들은 ‘악플 보지말고, 좋은 말만 보세요’ ‘항상 응원한다’ 등의 댓글을 달며 훈훈함을 더했다.

안재후 기자 anjaehoo@naver.com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파워 헤게모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