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더파워뉴스] NH농협생명 이사회, 수확철을 맞아 일손돕기 나서

-홍재은 대표이사, 사외이사 및 임직원 등 50여명 참여

center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이사와 이사회 및 참여 임직원이 영농철 일손돕기를 기념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NH농협생명)/더파워 이고운 기자
[더파워 이고운 기자]
NH농협생명이 수확철을 맞아 과수 농가 수확 작업을 도왔다.

NH농협생명(대표이사 홍재은)은 지난 22일 수확철을 맞아 경기도 포천 영북면을 찾아 영농지원 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홍재은 대표이사를 비롯한 상근감사위원, 비상임이사, 사외이사 등 8명을 비롯한 임직원 50여명이 참여해 수확시기에 많은 인력이 필요한 과수 수확 작업을 도와 사회적 책임 이행에 앞장섰다.

앞서 농협생명은 지난 4월부터 오는 11월까지 '농촌일손돕기' 집중 추진기간으로 정하고 '영농철 일손돕기' 운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는 올해 코로나19로 일손부족이 심각해진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한다는 취지로, 전 임직원이 참여하고 있다.

홍재은 NH농협생명 대표이사는 "올해 농촌 수확현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인력수급이 어려운 상황이다"라며 "앞으로도 농협생명은 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활동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NH농협생명은 앞서 △장마로 인한 수해복구 농촌일손돕기 △태풍피해 복구 농촌일손돕기 △희망빛 키트(아크릴무드등) 나눔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

이고운 기자 lgw9277@gmail.com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파워 헤게모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