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power

소고기&통삼겹 무한리필 ‘청년고깃집’, 직영 2호점 오픈...마케팅 강화

center
[더파워 김찬영 기자] ㈜오색만찬(대표이사 남재우)의 소고기&통삼겹 무한리필전문점 ‘청년고깃집’이 직영 2호점을 추가 오픈하고, 브랜드 마케팅 강화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앞서 ‘청년고깃집’은 대화 직영점 문을 열고 현재 성황리에 운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오픈한 2호점은 화정직영점으로, A급 우수 상권은 아니지만 무한리필 배달 컨셉이라는 특별한 경쟁력을 갖춘 만큼 성장이 더 기대되고 있는 모습이다.

청년고깃집은 최근 지속되고 있는 소상공인 매출부진 속에서도 삼겹배달, 고기무한리필 등의 매장 매출과 배달, 테이크아웃 매출까지 멀티 매출로 기록을 경신하며 성공창업 아이템으로 떠오른 브랜드다.

특히 프랜차이즈 고깃집 창업 초기 투자비용에 비해 월 매출이 높아 창업 실패에 대한 부담감이 적은 것이 강점이다. 그럼에도 ㈜오색만찬이 가맹본부로 지원하는 만큼, 전문적인 매장 운영과 매출 관리로 예비 창업자들로부터 호평을 얻고 있다.

center

직영점 운영은 청년고깃집의 성공 요인으로 대표된다. 직영점에서 우선적으로 고객들의 직접적인 니즈를 파악하고, 그에 맞춰 끊임없이 새로운 시도를 통해 불황에도 강한 수익을 창출해 내고 있는 것.

또한 가맹본부인 ㈜오색만찬은 도시락 프랜차이즈 ‘오봉도시락’ 운영기업으로서, 대형 프랜차이즈의 퀄리티 높은 운영 노하우를 전수하고 청년고깃집 전국 가맹점에 안정적인 물류 시스템을 제공하고 있다.

㈜오색만찬 관계자는 “청년고깃집은 가맹점 개설에 앞서 직영점을 통해 수익구조를 파악하기 때문에 실패 확률이 매우 적은 프랜차이즈 브랜드”라며, “직영 2호점 운영을 통해 성공 기회를 더 많이 발굴하고, 전국 가맹점 매출 상승을 지원하기 위한 마케팅에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오색만찬은 ‘오봉도시락’과 ‘청년고깃집’외에도 서가원김밥, 오봉찜닭, 소이득, 밀크밥버거, 최프로의 요리킹 등을 운영 중이다.

‘청년고깃집’ 프랜차이즈 삼겹배달창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창업 관련 상담은 대표 전화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김찬영 기자 news@thepowernews.co.kr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파워 헤게모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