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3분기 영업익 10.8조…전년 동기대비 31.7%↓

산업일반 2022-10-07 09:28 이경호 기자
center
[더파워 이경호 기자]
삼성전자가 7일 올해 3분기 매출 76조원, 영업이익 10조8000억원의 잠정실적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73% 늘었지만 영업이익은 31.73% 감소했다.

글로벌 경기 침체에 따른 수요 위축과 메모리 가격 하락세로 반도체 업황이 악화된 영향인 것으로 분석된다.

삼성전자는 작년 3분기에 분기 매출 첫 70조원을 돌파한 뒤 올해 1분기까지 3개 분기 연속 역대 최고 매출 행진을 이어왔으나 2분기에 77조2천억원으로 소폭 감소한 데 이어 3분기에도 76조원으로 줄었다.

증권업계는 지난 5월까지 삼성전자가 올해 3분기 17조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실제 영업이익은 10조원대에 머물면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동시에 지난 2019년 4분기 이후 3년여 만에 처음으로 전년 동기 대비 영업이익이 줄었다. 반도체 시장의 한파가 수익성 감소로 나타난 것이다.

연합인포맥스가 최근 1개월내 보고서를 낸 증권사 18곳의 실적 전망치(컨센서스)를 집계한 결과 삼성전자의 3분기 연결 기준 매출은 작년 동기 대비 5.8% 증가한 78조2천억원, 영업이익은 25.6% 감소한 11조7천억원으로 예측됐다.

이경호 더파워 기자 news@thepowernews.co.kr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더파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